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Blog » 김세연 아나운서의 인스타로 본 계절별 스타킹 착용팁

김세연 아나운서의 인스타로 본 계절별 스타킹 착용팁

김세연 아나운서의 인스타로 본 계절별 스타킹 착용팁

야구 개막과 함께 심야 시간에 야구 하이라이트 방송들도 다시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방송을 통해서 귀여운 외모와 여성스러움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김세연 아나운서가 있는데요!

아래에서 김세연 아나운서의 인스타 사진으로 본 스타킹 착용팁을 보도록 하겠습니다.

김세연 아나운서는 과거 김단비라는 이름을 가지고 있었는데요!

대학교 졸업후에 김세연으로 바꿨는데, 모교인 연세대학교를 거꾸로 하게되면 세연이라는 이름이 되어서 연관성이 있는지 사실 궁금하기도 합니다.

김세연 아나운서의 키는 171cm로 알려져있는데요!

여성 평균키인 165cm를 넘는 장신의 신체조건을 갖추고 있어서 그런지 치마나 원피스를 입었을때 시원시원한 각선미가 돋보이는 아나운서입니다.

김세연 아나운서는 겨울에는 검은색 스타킹을 즐겨 신는듯 한데요~

당연히 날씨가 추우니 어쩔수 없는 선택이긴하지만 살짝 비치는 스타킹을 코디해서 입는듯 합니다.

그녀의 개인SNS인 인스타그램에 접속해보면 이러한 패션들을 쉽게 볼수 있는데요!

둔탁한 색의 검은색 스타킹보다는 살짝 비치는 검은색 스타킹이 보다 여성스럽게 보이고 예쁘게 보이는것 같습니다.

김세연 아나운서는 보통 검은색 스타킹을 신을때는 의상을 보다 밝은 색상으로 맞추는 듯 한데요~

너무 어두운 색으로 입게되면 위아래 모두 어두워지기때문에 그런것 같습니다.

야구나 배구 중계를 종종하는 김세연 아나운서이기에 어두운 모습보다는 밝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가는게 화면상 좋게 보이기때문에 그런것 같습니다.

반면 봄과 여름에는 스타킹을 잘 신지않는 모습을 보여주는데요!

요즘 날이 부쩍 더워지고 여름에는 폭염이 많다보니 굳이 스타킹을 신을 필요성을 못느끼는것 같습니다.

스타킹도 이제는 하나의 패션 아이템이기때문에 스타킹을 신고 안신고가 사실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관리가 잘된 김세연 아나운서야 상관없지만 보통의 경우에는 보정의 효과도 있기때문이죠

이렇게해서 김세연 아나운서의 계절별 스타킹 착용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무조건적으로 계절에 따라 이렇다라고 할순 없지만 계절별로 김세연 아나운서의 패션을 살펴보면 어느정도 가이드는 나오는것 같습니다.

 

170cm가 넘는 여성이라면 김세연 아나운서의 패션을 참고해서 입어보시는것도 좋은 선택일것 같구요!

특히 겨울에는 따뜻한게 최고니 바지가 아니라면 스타킹을 신으셔서 추위도 막고 패션 센스도 높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