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Blog » 강소연 아나운서 프로필과 라이브레슨70 인스타 몸매 비결

강소연 아나운서 프로필과 라이브레슨70 인스타 몸매 비결

강소연 아나운서 프로필과 라이브레슨70 인스타 몸매 비결

 JTBC GOLF 라이브레슨70의 새로운 MC로 선정되어 안정적인 진행과 육감적인 몸매로 강소연 아나운서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평소 골프를 좋아했던 강소연 아나운서였기에 골프 프로그램의 진행이 전혀 어색하지 않았는데요!

아래에서 강소연 아나운서의 프로필과 라이브레슨70, 인스타, 몸매 등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강소연 아나운서 프로필

강소연 아나운서는 현재 배우, 피트니스 모델, 유튜버, 복싱용품 사업가 등 다방면으로 활동중입니다.

특히 NC다이노스 소속 강동연 선수의 누나로도 알려져있는 강소연 아나운서인데요!

아버지는 권투선수이고, 동생은 야구선수, 여동생 또한 복싱짐을 운영하고 있을 정도로 강소연 아나운서는 운동 집안에서 태어났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덕분에 다양한 운동을 섭렵하여 어지간한 운동은 다 할줄 안다고 합니다.

방송 데뷔는 2006년 SBS 슈퍼스타 서바이벌을 통해 처음으로 방송출연을 했고, DJ DOC 김창열이 프로듀싱한 그룹 WE멤버로 2011년부터 약 3년간 로지라는 예명으로 활동했었습니다. 현재는 본명인 강소연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강소연 아나운서는 1988년 5월 23일 전북 전주시에서 태어나 성균관대학교 연기예술학을 졸업한 지성과 미모를 갖춘 팔방미인형 여성입니다.

2. 라이브레슨70 강소연

전임 박신영 아나운서의 안타까운 사고발생으로 JTBC GOLF 라이브레슨70의 진행자가 비워져있던 가운데 강소연 아나운서가 빈자리를 채우게 되었는데요! 골프에 대한 사랑과 열정이 매우 뛰어난 강소연 아나운서였기에 너무 기대가 되었습니다.

즐겁고 편안한 골프 방송으로 친근하게 다가가는 진행자가 되고 싶다고 밝힌 강소연 아나운서는 이미 MBC 스포츠 예능 ‘마녀들’을 통해 뛰어난 미모와 실력을 검증 받았기 때문에 그녀의 MC발탁은 놀랍진 않았는데요!

라이브레슨70이 골프레슨 프로그램으로 여성미 넘치는 골프웨어를 입어야해서 부담스러울수 있었지만, 강소연 아나운서는 모든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골프팬들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게 되었습니다.

3. 강소연 아나운서 몸매

강소연 아나운서의 육감적인 몸매는 모든 남성들이 좋아할 정도로 매력적인데요!

172cm의 큰 키에서 나오는 우월한 각선미를 비롯해서 57kg의 완벽한 바디라인은 왜 그녀가 다방면으로 활동하고 있는지 짐작하게 만들어줬습니다.

전직 가수이자 영화배우, 연극배우 답게 자기관리가 상당히 잘되어 있는 강소연 아나운서인데요!

라이브레슨70을 통해 보이는 각선미가 너무나 매끈하고 아름다워 남자들을 비롯해서 여성들도 그녀의 몸매에 관심이 많다고 합니다.

강소연 아나운서의 몸매 비결은 아마도 꾸준한 운동이 아닐까 싶은데요!

가족들이 모두 운동을 직업으로 하기 때문에 자연스레 운동을 통해 몸매가 만들어져서 탄력있는 하체와 글래머스한 상체까지 만들어진듯 합니다.

4. 강소연 아나운서 인스타

강소연 아나운서의 인스타는 @kangsoyeon__으로 이름 그대로를 계정이름으로 설정해두었습니다.

11월 17일 현재 강소연 아나운서의 팔로워는 107천명으로 역시 인기 아나운서답게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강소연 아나운서는 인스타 외에도 유튜버로서 운동에 관련된 콘텐츠로 활동중인데요!

소연에반하다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고, 구독자는 8.91만명으로 곧 10만명을 돌파할것으로 예상됩니다.

스트레칭, 건강, 운동에 관한 내용들로 꾸며져있어서 코로나19로 인해 헬스장이나 외부에서 운동하기 꺼려지는 분들에게 많이 도움될 만한 내용들이 아주 많았는데요!

운동에 관심이 있다면 한번 방문해서 보시는 것도 추천드립니다.

이상으로 라이브레슨70 미녀MC 강소연 아나운서의 프로필과 인스타 몸매 등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정말 많은 능력과 건강미 넘치는 몸매로 주목하지 않을수 없는 강소연 아나운서입니다.

내년에도 올해와 같이 다양한 방송활동을 통해 팬들과 만날수 있는 자리가 많았으면 좋겠습니다.